텀블벅, 국내 크라우드펀딩 최초 누적 개설 프로젝트 2만 건 달성

발행 2019년 10월 18일

박해영기자 , envy007@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박해영 기자]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텀블벅(대표 염재승)'이 국내 최초로 크라우드펀딩 개설 누적 2만 건을 돌파했다.

 

이 중 13,000건에 가까운 프로젝트가 성공을 거뒀다. 개설 8년 만에 거둔 쾌거로, 문화예술 프로젝트는 이중 절반 이상을 차지하면서 문화예술 창작자들을 위한 크라우드펀딩 플랫폼으로의 역할을 공고히 하고 있다.

 

텀블벅은 소규모 창작 활동이 주를 이루는 프로젝트가 문화예술계에서 자리매김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달빛천사 15주년 기념 국내 정식 OST 발매’ 프로젝트는 6만 명 이상의 후원자가 모여 23억 원 이상의 후원금을 모금하면서 국내 크라우드펀딩에서 단일 프로젝트 최다 후원금을 기록했다.

 

한국문화예술위원회(ARCO)와 4년째 크라우드펀딩 매칭 지원사업을 이어가고 있다. 국내 최대 아트북 페어인 언리미티드 에디션과 온라인 기획전을 진행하면서 문화예술 콘텐츠 활성화에 기여 하고 있다.

 

또한 유명 유튜버, 크리에이터들의 굿즈 제작 프로젝트가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다. 게임으로 100만 명 이상의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는 릴카, 대도서관 및 고양이 관련 콘텐츠로 300만 명 구독자를 보유한 크림히어로즈 등이 대표적인 창작자다.

 

텀블벅이 자금 확보뿐만 아니라 팬덤 마케팅 효과가 입증되면서 창작자들의 창조적인 시도를 실현하는 것에서 나아가 마케팅 플랫폼 역할까지 제공하고 있다. 구체적인 단서와 인사이트를 제공하기 위해 유입 경로별 후원액 등 최근 대시보드 기능을 업데이트했다.

 

염재승 텀블벅 대표는 “텀블벅은 개설 8년 만에 국내 크라우드펀딩 시장에서 최다 펀딩 개설 및 단일 프로젝트 사상 최고 후원액이라는 기록을 경신하며 입지를 굳혔다”며, “‘모금은 쉽게, 소통은 효과적으로'라는 비전 아래 창작자-후원자 양측의 사용 경험을 더욱 매끄럽게 만들 예정이며, 이를 위해 제작자 도구를 강화하여 밀레니얼 제작자들이 자신의 팬덤을 발굴하고 확장할 수 있는 인프라로서 입지를 강화해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